아궤로, 바르셀로나 입성…"메시야 같이 뛰자"

이동훈 기자입력 : 2021-06-01 10:10
아궤로 2년 계약, 메시 계약 종료 임박

세르히오 아궤로, 바르셀로나 입성[사진=연합뉴스 제공]


세르히오 아궤로(아르헨티나)가 영국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에서 스페인 FC바르셀로나(이하 바르셀로나)로 이적했다.

바르셀로나 구단은 지난달 31일(현지 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아궤로와 2022~2023까지 2년 계약했다"며 "바이아웃 금액으로 1억 달러(약 1351억원)를 책정했다"고 전했다.

이적료는 없다. 맨시티와의 계약 기간이 오는 30일 끝나기 때문이다. 맨시티도 순순히 이적에 동의했다. 최근 펩 과르디올라 맨시티 감독은 영국 BBC와의 인터뷰에서 "아궤로는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와 함께 뛸 것"이라고 거들었다.

이로써 아궤로는 10년을 뛰던 구단(맨시티)을 뒤로하고 바르셀로나에 입성하게 됐다. 계약은 다음 달 1일부터 시작된다.

아궤로에게 스페인 리그(라리가)는 낯설지 않다. 2006년부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에서 5년을 뛰고 맨시티로 이적했기 때문이다.

맨시티에서는 구단 최다 골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외국인 최다 골 기록을 경신했다. 390경기 260골 74도움을 쌓았다. 우승은 EPL 우승 5회 등 총 15회다.

바르셀로나 구단은 아궤로 영입으로 메시와의 재계약을 노리고 있다. 메시는 이번 달 계약이 만료된다. 최근 불만이 많았던 메시는 바르셀로나와 결별을 선언했으나, 바이아웃(7억 유로) 때문에 떠나지 못한 바 있다.

아궤로는 바르셀로나 입단 기자회견에서 "메시와 구단이 결정할 문제지만, 함께 뛰고 싶다. 어릴 때부터 함께 뛰어왔다. 나는 그를 잘 안다. 남을 것이라고 본다. 우리는 구단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