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손해보험협회·서울성모병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에 의료비 지원

송종호 기자입력 : 2021-05-04 17:06
 

4일 정지원 손해보험협회 회장(왼쪽)이 김용식 서울성모병원 병원장에게 의료비 지원금을 전달하고 있는 모습. [사진=손해보헙협회 제공]

손해보험협회은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과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의료비를 지원하기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의료비 지원사업은 손해보험업계 사회공헌사업의 일환으로, 새희망힐링펀드 기금(신용회복위원회)을 재원으로 활용됐다. 지원은 1인당 최대 500만원, 총 1억원 규모의 의료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서울성모병원에서 치료 중인 환자의 신청을 받아 병원내 자선환자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선정된다.

정지원 손해보험협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하여 소득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지원사업으로 경제적 고통을 받는 저소득층 환자분들이 삶의 활력을 되찾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활력들이 모여 전 국민이 코로나19 위기를 함께 극복하는 원동력으로 거듭나길 바란다”면서 “손해보험업계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적극 앞장서겠다”라고 덧붙였다.

김용식 서울성모병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기업들이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상황에서도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을 솔선수범해 주셔서 정말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소외되고 어려운 환자에 대한 자선지원은 서울성모병원의 생명존중과 영성구현을 위한 사명”이라며 “소중한 기금을 보다 투명하고 공정하게 관리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자들에게 질병을 극복하는 희망을 주는 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제11회 헬스포럼-2021-05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11회 헬스포럼-2021-05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