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스위스중앙은행과 통화스왑 5년 연장…규모는 동일

한영훈 기자입력 : 2021-03-01 08:00

[사진=아주경제 DB]

한국과 스위스가 100억 프랑 규모의 통화스와프 계약을 연장 했다.

한국은행은 1일 스위스중앙은행과 통화스와프 계약 종료 시점을 종전 이날 만료에서 5년간 연장했다고 밝혔다. 계약기간은 기존 3년에 비해 길어졌다. 규모는 100억 프랑(11조2000억원)으로 동일하다.

한은은 "양 국간 금융협력 강화 및 금융시장 기능 활성화를 위해 연장계약을 체결했다“고 설명했다.

통화스와프는 미리 정한 환율에 따라 필요한 만큼의 돈을 상대국 통화와 교환할 수 있도록 한 계약이다. 통상 자금 유출에 대비하는 안전판 역할을 한다.

한은은 현재 1962억 달러 이상 규모의 통화스왑계약을 체결하고 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