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국토교통 혁신펀드' 340억 규모 조성

박기람 기자입력 : 2021-02-24 06:00
제2·3호 자펀드 운용사 모집

[사진=연합뉴스]


국토교통 분야 혁신 중소·벤처기업에 투자하는 정책펀드인 '국토교통 혁신펀드'가 제2호·제3호 자펀드 민간운용사 모집을 위한 사업공고를 시작으로 투자 확대에 나선다.

국토교통부는 올해에도 국토교통 분야의 혁신을 선도할 수 있는 혁신성·기술성을 갖춘 중소벤처기업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자 작년 2배 규모인 340억원(정부 200억원, 민간 140억원 이상)의 국토교통혁신 자펀드를 추가 조성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국토부는 작년 최초로 국토교통 유망산업의 발전을 위해 한국모태펀드 내 제1호 '국토교통 혁신펀드'를 신설했다. 

이번에는 지원효과를 보다 가시화하기 위해 주목적 투자 대상을 전년도 조성한 제1호 펀드와 동일한 일반분야와 특화분야로 구분해 2개의 자펀드(각 170억원)를 운용할 계획이다.특화분야의 경우 성장잠재력이 높은 주력 투자분야(6개)에 집중돼 진행된다.  

출자분야·요건, 투자대상 등 자세한 민간운용사 모집공고에 대한 사항은 한국벤처투자 누리집을 통해 이날부터 내달 31일까지 공고되며, 서류심사·현장 실사와 발표평가 등을 거쳐 최종 선정된다.

한편, 작년 9월 결성된 국토교통 혁신펀드의 제1호 자펀드인 ‘패스파인더 국토교통혁신 투자조합’(170억원)은 현재까지 총 4개 중소·벤처기업에 46억원의 투자를 진행했다. 

현재까지 투자 기업은 자율주행보안, 스마트 모빌리티 등 자율주행 관련 기술을 보유한 국토교통 분야 중소·벤처기업이다.

오공명 국토부 기업성장지원팀장은 “국토교통 분야 투자에 대한 시장의 관심이 높다”면서, “디지털·그린뉴딜 등 혁신성·기술성을 갖춘 국토교통 중소·벤처기업에 투자를 이어나갈 수 있도록 우수한 운용사가 참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