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일 북핵수석대표 협의...긴밀 협력·공조하기로

박경은 기자입력 : 2021-02-19 10:44
노규덕 본부장, 19일 오전 3자 화상협의

노규덕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9일 오전 한·미·일 3자 화상협의를 하고 있다. [사진=외교부]

한·미·일 3국 북핵수석대표가 19일 화상협의를 통해 북핵·북한 문제 관련, 긴밀히 공조·협력해나가기로 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노규덕 한반도평화교섭본부과 성 김 미국 국무부 동아태차관보 대행 및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健裕)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이날 오전 북핵·북한 문제 관련 한·미·일 3자 화상협의를 가졌다.

한·미·일 3국 대표는 이번 협의를 통해 최근 한반도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달성하기 위해 3국 간 긴밀히 협력·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또 한반도와 동북아 지역의 평화와 안정에 관한 3자 협력의 유용성을 평가하고, 적절한 시점에 후속협의를 개최하기로 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