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LG전자, 스마트폰 사업부 매각설에 급등

안준호 기자입력 : 2021-01-20 15:35

[아주경제DB]



LG전자가 스마트폰(MC) 사업부 매각설에 급등했다. 적자를 이어오던 휴대폰 사업을 접을 가능성이 제기되며 투자심리가 쏠린 것으로 풀이된다.

2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20일 LG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1만9000원(12.84%) 오른 16만7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권봉석 LG전자 대표이사는 MC사업부 구성원들에게 이메일을 통해 "현재 모든 가능성을 열어 두고 사업 운영 방향을 면밀히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권 대표는 "사업 운영 방향이 어떻게 정해지더라도 원칙적으로 구성원의 고용은 유지되니 불안해 할 필요 없다"고 밝혔다.

LG전자 MC사업부는 지난해 4분기까지 23분기 연속 적자를 이어오고 있다. 5년간 누적 손실액은 4조5000억원 수준에 달한다. 현재 사업부 내 연구·개발 인력에 대한 조정도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