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홍남기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4.1조원… 최대 300만원 현금 지급"

최다현 기자입력 : 2020-12-29 11:35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9일 제24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9일 '코로나 3차 확산에 대응한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을 발표하고 총 5조6000억원을 소상공인과 고용취약계층의 긴급 피해 지원에 투입한다고 밝혔다.

4조 1000억원 규모의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을 통해 정부의 방역조치로 영업이 금지 또는 제한됐거나 매출이 감소한 연매출 4억원 이하 소상공인 280만명에게 현금을 직접 지원한다.

지원대상 소상공인 모두에게 100만원이 지급되며 영업이 중단 또는 제한된 업종에 대해서는임차료 등 고정비용 부담경감을 위해 각각 200만원과 100만원씩을 추가로 지급한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