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나나' 작곡가 김형석, 유승준에게 "잘 살아라"···왜?

정석준 기자입력 : 2020-12-21 09:54
유승준, '유승준 방지 5법' 공개 비난

작곡가 김형석(좌)와 유승준(우). [사진=연합뉴스·유튜브 'Yoo Seung Jun OFFICIAL' 캡처]

작곡가 김형석이 유승준을 비난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최근 유승준은 소위 ‘유승준 방지 5법’에 적극 반발해 논란이 일었다.

김형석은 지난 20일 오후 본인 SNS를 통해 “내 노래를 불러주고 동생으로 맺은 인연이라 사실 그동안 안쓰럽게 생각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금 보니 내 생각이 틀렸다”며 “자업자득, 잘 살아라”라는 글을 덧붙였다.

현재 삭제된 상태인 해당 글은 유승준을 겨냥한 것으로 보인다. 김형석은 1998년 유승준 2집 앨범 ‘For Sale' 타이틀곡 ‘나나나’와 1999년 3집 앨범 ‘Now Or Never' 수록곡 ‘슬픈 침묵’ 등을 작곡한 바 있다.

앞서 19일 유승준은 본인 유튜브 채널 'Yoo Seung Jun OFFICIAL'을 통해 ‘'유승준 원천 방지 5법 발의안'?? 김병주 의원 지금 장난하십니까? 그동안 참아왔던 한마디 이제 시작하겠습니다’라는 영상을 공개했다.

김병주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난 17일 발의한 ‘유승준 방지 5법’은 국적 변경을 통해 병역을 기피하는 것을 막기 위한 법안이다. 5법에는 국적법·출입국관리법·재외동포법·국가공무원법·지방공무원법이 포함된다.

유승준은 ‘유승준 방지 5법’에 대해 “내가 정치범이냐. 강간범이냐. 살인범이냐”라며 “도대체 뭐가 무서워서 유승준이라는 연예인 하나 막으려고 온 나라가 난리냐”라고 비난했다.

유승준은 군입대를 앞두고 출국한 뒤 미국 시민권을 취득해 병역 의무를 이행하지 않아 2002년 입국 금지 처분을 받았다. 유승준은 비자 발급 취소 소송을 제기해 올해 3월 승소했으나 7월 다시 비자 발급을 거부당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