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고속 2단계, 인천·수원발 KTX 공사 본격 추진…연내 착공

안선영 기자입력 : 2020-12-20 11:00
인천·경기 서남부권 및 중부권·전라남도 고속철도 수혜지역 확대

호남고속철도, 인천발·수원발 전체 노선 모식도[사진=국토교통부 제공]


국토교통부는 고속교통 서비스 확충을 위한 호남고속철도 2단계 및 인천발·수원발 KTX 직결사업 등 3개 사업 6개 공구 노반공사의 시공업체가 선정됐으며, 연내 착공한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신규 고속철도 사업을 통해 고속철도의 이용에 어려움이 있던 인천, 경기 서남부권 및 중부권, 전라남도까지 고속철도의 수혜지역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호남고속철도 2단계(고막원~목포) 건설사업'은 전라남도 무안국제공항을 경유하는 고속신선 건설 사업이다. 전남지역의 성장동력 창출, 무안국제공항 활성화, 호남권 지역주민의 고속철도 교통편의 제공을 목적으로 총사업비 2조5789억원을 투입한다.

2025년까지 공사를 완료하면 용산·수서~목포 간 소요시간은 약 2시간10분으로, 무안공항 접근성 제고 및 무안공항 수요증대 등 전남도 지역주민의 철도·공항 이용 편의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발 KTX 직결사업'은 수인선과 경부고속선을 연결하는 사업이다. 고속철도 서비스 접근이 어려운 인천·안산·화성지역에 KTX 열차 직결운행을 통한 고속철도 서비스 추가 제공을 목적으로 시행된다. 총 사업비 4238억원이 투입된다.

2024년까지 공사를 완료하면 송도~부산 간 소요시간은 약 2시간20분, 송도~목포 간 약 2시간10분 소요될 예정이다. 그동안 KTX를 이용하기 위해 서울, 광명 등을 찾아야 했던 인천·안산·화성시민들의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수원발 KTX 직결사업'은 경부선과 수도권고속철도를 연결해 고속철도 서비스 접근이 어려운 수원을 비롯한 수도권 동남부지역에 고속철도 서비스를 확대하기 위한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2772억원 투입된다.

2024년까지 공사를 완료하면 수원~부산 간 소요시간은 약 2시간10분, 수원~목포 간 소요시간은 약 2시간10분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부는 이번 사업으로 2025년까지 약 7조2084억원의 생산유발과 6만628명의 고용 유발 효과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토교통부 김선태 철도국장은 "그동안 고속철도 이용에 불편과 어려움이 있던 지역에 신규 고속철도를 건설함으로써 철도이용자의 편의성을 크게 확대시키고 이용시간을 단축시키게 됐다"며 "전국 고속철도망 확대를 통해 철도이용자의 교통서비스 향상은 물론 지역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