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ESG경영은 사회·환경과 동반성장하는 것"

서대웅 기자입력 : 2020-12-03 11:17
직원들과 'e-타운홀미팅' 진행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왼쪽)이 지난 2일 서울 여의도 국민은행 신사옥에서 'e-타운홀미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유튜브로 직원들과 소통하는 'e-타운홀미팅'을 가졌다고 그룹 측이 3일 밝혔다. 2018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타운홀미팅은 CEO와 직원들이 자유롭게 토론하는 KB금융의 대표적인 소통 문화다.

이번 미팅에서 윤 회장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넘버원 금융플랫폼 △스마트 워킹 △푸르덴셜생명 △글로벌 △미래 신성장 6대 키워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행사에서 육아휴직 중인 한 직원이 "스마트워킹 문화가 확산 중인데, 스마트워킹이란 무엇이냐"고 묻자, 윤 회장은 "일하는 장소·시간·방법에 대해 직원들 각자가 가장 좋은 업무효율을 낼 수 있도록 스스로 책임감을 갖고 자율적으로 결정해서 일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또 다른 직원의 ESG 경영과 관련한 질문에 대해서는 "ESG의 근본은 지속가능성"이라고 말했다. 윤 회장은 "과거에는 직원·주주·고객이 함께 협력하고 성장하는 것이었다면, 지금의 ESG는 사회와 환경까지 존중하고 배려해 동반성장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KB금융 관계자는 "타운홀미팅에 대한 직원들의 관심과 참여 열기가 해를 거듭할수록 높아지고 있다"며 "자유롭고 진솔한 커뮤니케이션을 바탕으로 서로를 더 이해하고 배려하는 KB만의 기업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