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뉴딜·혁신금융 지원해 사회적 가치 창출하자"

서대웅 기자입력 : 2020-11-30 19:00
'KB뉴딜∙혁신금융협의회' 3차 회의 개최…혁신금융 투자목표 조기달성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진=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뉴딜·혁신금융 지원을 통해 그룹의 핵심 전략방향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과 연계된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 나가자"고 말했다.

30일 KB금융에 따르면 윤 회장은 지난 27일 허인 KB국민은행장 등 주요 계열사 경영진으로 구성된 'KB뉴딜∙혁신금융협의회' 3차 회의를 열고 "뉴딜·혁신금융을 그룹의 새로운 성장 기회로 삼고 역량을 결집하자"며 이같이 말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기존 혁신금융 4대 과제인 △혁신기업 여신지원 강화 △혁신성장 투자 확대 △창업지원 및 일자리 창출 △스타트업 육성 및 금융 연계플랫폼 혁신 등에 더해, '한국판 뉴딜 지원'을 추가한 총 5대 과제에 대한 지원 현황을 점검하고 향후 추진계획을 논의했다.

앞서 KB금융은 지난 7월 'KB혁신금융협의회'를 'KB뉴딜∙혁신금융협의회'로 확대해 운영 중이다. 이 협의회를 중심으로 2023년까지 혁신금융에 66조원, 2025년까지 한국판 뉴딜에 10조원 등 총 76조원의 금융 지원을 추진 중이다.

이 가운데 혁신금융의 기술금융 부문은 투자 목표를 조기 달성했다. 올해 순증 목표인 6조8000억원을 뛰어넘는 8조4000억원을 지원했다. 이외에도 혁신기업 여신지원을 위한 동산담보대출에 1228억원, 혁신기업에 1742억원 등을 투자했다.

최근에는 국민들의 한국판 뉴딜 사업 동참을 위해 'KB 코리아뉴딜 펀드', 'KB Star 수소경제테마 ETF' 등 민간 공모형 펀드를 출시했다. 'KB생활인프라 펀드' 2000억원, 'KB신재생 그린뉴딜 펀드' 1300억원을 결성하기도 했다.

KB금융은 한국판 뉴딜 사업의 10대 대표과제 중 △그린 스마트 스쿨 △국민안전 SOC 디지털화 △그린 리모델링 △그린 에너지 등 8개 과제를 중심으로 뉴딜 사업 지원을 추진하고 있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