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균형발전, SH공사 청사 중랑구 이전 지구단위계획 통과

한지연 기자입력 : 2020-11-26 14:37
서울 신내2 지구단위계획, 준주거지역으로 상향

[SH공사 중랑구 신사옥 위치도. 서울시 제공]



서울 강남구에 있는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옥을 중랑구로 옮기는 행정 절차가 진행되고 있다.

서울시는 지난 25일 열린 도시·건축공동위원회에서 서울 신내2 지구단위계획 결정 변경안을 수정 가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변경안은 SH공사 이전 건립을 위한 것으로, 용도지역을 제2종일반주거지역에서 준주거지역으로 바꾸고 기존 도시계획시설인 학교를 폐지, SH공사 사옥을 지을 수 있도록 했다.

SH공사 신사옥은 연면적 4만㎡ 이상 규모에 근린생활시설이 들어가고 600석 규모 공연장도 같이 짓는다. 

시는 내년 건축설계 공모를 거쳐 2022년 착공하고 2024년 공사와 이전을 마칠 계획이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