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유엔 참전용사에 존경 바친다…11시 묵념 동참해달라”

김봉철 기자입력 : 2020-11-11 09:48
SNS에 추모 글 올려…부산서 국제추모식 개최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와 전화통화를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11일 ‘유엔 참전용사 국제추모의 날’을 맞아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헌신하신 참전용사들께 존경을 바치며 투혼으로 산화하신 영웅들의 명복을 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자신의 SNS에 ‘자유와 평화를 향한 참전용사들의 자부와 명예를 되새긴다’는 제목으로 이같이 내용을 담은 글을 올렸다.

문 대통령은 “오늘, 11월 11일 11시, 세계에서 유일하게 유엔군 묘지가 있는 부산 유엔기념공원에서 ‘턴 투워드 부산((Turn Toward Busan·부산을 향하여) 유엔참전용사 국제추모식’이 열린다”면서 “국민들께서도 각자 계시는 자리에서 11시부터 1분간의 추모묵념으로 동참해 주신다면 그 숭고함이 더욱 빛날 것”이라고 말했다.

유엔 참전용사 국제추모의 날은 올해 첫 법정기념일로 지정됐다.

문 대통령은 “존엄한 정신은 되새겨볼수록 높아지고 엄숙해진다”면서 참전용사들의 명복을 빌고 “부상의 고통을 안고 살아가는 참전용사들과 사랑하는 가족을 떠나보내고 그리움의 나날을 견디는 유가족들께도 깊은 위로를 드린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또 “오늘 추모식 현장을 지켜주실 참전국 외교사절과 6·25참전유공자, 유공자 가족들께 감사드리며 참전용사 한 분 한 분이 보여주신 자유와 평화를 향한 의지를 다시 한 번 깊이 다진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당신들의 자부와 명예는 곧 우리의 자부와 명예”라며 “우리는 대한민국의 평화와 번영으로 당신들의 자부와 명예를 지킬 것”이라고 약속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