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트럼프 대통령에 위로전 “조속한 쾌유 기원”

신승훈 기자입력 : 2020-10-02 18:56
"가족들과 미국 국민들께 각별한 위로와 격려"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에게 위로전을 보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과 멜라니아 여사의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접하고 위로전을 전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위로전에서 “우리 내외는 대한민국 국민과 함께 대통령님과 여사님의 조속한 쾌유를 기원드린다”면서 “가족들과 미국 국민들에게도 각별한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전합니다”라고 밝혔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부인 멜라니아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자가격리에 들어갔고 치료할 것이다. 우리는 함께 이를 극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 청와대에서 제2차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