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8·29 전대] 이낙연 "위기 극복 경험 살려 국난 극복·뉴딜 성공시킬 것"

전환욱 기자입력 : 2020-08-01 11:22
"당선 시 경제 회복하고 신산업 육성할 경제 입법 서두를 것"
더불어민주당 8·29 전당대회 당 대표 선거에 출마한 이낙연 후보가 총리 재임 시절과 국난극복위원장 경험을 언금하며 "경험과 성과를 살려서 국난을 극복하고 한국판 뉴딜을 성공시키겠다"고 밝혔다.

1일 경상남도 창원 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민주당 경남도당 대의원대회에서 이 후보는 이같이 말하고 "저는 국가적 재난을 극복한 경험을 많이 가졌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부·울·경의 꿈을 실현하려면 할 일이 많다. 미래 산업을 키워야 한다"며 "경남이 한국판 뉴딜을 성공시키며 선도해나가길 바란다. 그 성공은 균형 발전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후보는 "부·울·경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선 광역교통망도 필수"라며 "먼 미래를 내다보고 신공항 문제도 결정되어야 한다"고 했다.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후보들이 1일 오전 경남 창원시 의창구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인사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 후보는 자신의 총리 재임 시절 지진, 산불, 태풍, 아프리카돼지열병 등 재난 관리 경험을 언급하며 "그런 경험을 살려 이 위기의 극복에 앞장서겠다. 불꽃처럼 일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국회에서는 경제를 회복하고 신산업을 육성할 경제 입법을 서두르겠다"며 "약자를 도우며 불평등을 완화할 사회입법을 촉진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 후보는 "권력기관 혁신 등 개혁 입법에 속도를 내겠다"며 "행정수도와 공공기관 이전을 비롯한 국가 균형 발전 등을 위한 정치 대화에 나서겠다"고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