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국회의사당 세종 이전 빨리 시작해야”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7-14 16:55
법인세 면제 등 인센티브 필요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4일 “세종시에 국회의사당을 옮기는 것이 빨리 시작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날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정책 토론회’에 참석해 “나도 작은 힘이나마 보태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비상한 각오를 하지 않으면 균형발전은 달성하기 어려운 난제에 속한다”며 “공공기관 지방 이전을 다시 추진해야 한다”고 했다.

이어 “충청권에 혁신도시를 포함해 공공기관 추가 이전을 위한 법적 근거가 마련돼 있다”며 “추가 이전할 공공기관도 정해져 있다. 그것이 속도를 내서 빨리 추진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특히 “기업의 지방 이전이 필요하다”며 법인세 면제 등을 포함한 인센티브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문재인 정부 절반 이상을 함께 했던 처지다. 돌이켜보니 많은 노력을 했고 성과도 적지 않았지만, 균형발전은 아쉬운 것 중의 하나”라며 “지금부터라도 훨씬 노력해야 할 부분이 균형발전”이라고 했다.

이날 토론회는 이해찬 민주당 대표, 이상민 의원 주최로 열렸다.
 

축사하는 이낙연 의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국회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한 정책 토론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