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영 작가 "눈물이 나네. 바보 박원순" 추모 글 올려... 서울특별시葬 청원도 공유

강일용 기자입력 : 2020-07-13 18:29
공지영 작가가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추모했다.

공 작가는 지난 11일 페이스북에 박 시장을 추모하는 서울시 온라인 분향소 링크를 공유하고 "아직은 눈물이 다 안 나와요, 라고 쓰려니 눈물이 나네. 바보 박원순"이라고 추모의 뜻을 표했다.

공 작가는 이어 "잘 가요. 주님께서 그대의 인생 전체를 보시고 얼마나 애썼는지 헤아리시며 너그러이 안아주실테니"라고 고인을 애도했다.

공 작가는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도 박 시장과 관련한 글을 공유했다. 그는 "고 박원순 시장님의 서울특별시장(葬)을 보장해 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와대 국민청원 글을 공유했다.

이밖에 공 작가는 박 시장을 조문하지 않겠다는 정의당에 대한 비판적 글도 다수 공유했다.
 

공지영 작가.[사진=연합뉴스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