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아이나비-코드42, 자율차·드론 등 미래 교통수단 위한 차세대 내비 개발 나선다

강일용 기자입력 : 2020-07-09 15:38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구축 목표
NHN이 아이나비시스템즈, 코드42와 함께 글로벌 모빌리티 플랫폼 개발을 목표로 한 공동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유모스 맵 얼라이언스(UMOS)'를 결성했다.

9일 NHN에 따르면, 유모스는 코드42가 핵심 사업으로 개발하고 있는 도심형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자율주행차 및 드론, 딜리버리 로봇 등 미래 이동수단을 통합한 차량 호출 및 공유, 스마트 물류 서비스로 상용화될 계획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아이나비시스템즈와 코드42는 유모스 공동 개발을 위해 양사가 오랜 기간 축적한 지도, 실시간 교통정보, 관심지점, 도로 영상정보 등 지도 유관 데이터 및 기술을 강화하는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NHN은 모빌리티 플랫폼에 통합 클라우드 서비스 ‘토스트’를 제공하고, 클라우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운영을 위한 실시간 모니터링 대응 체계를 지원한다.

또한 3사는 각 사가 보유한 고객사 및 투자사의 다양한 산업 기술과 인프라를 기반으로 데이터를 고도화하고,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도 적극 모색한다는 계획이다.
 

[사진=각사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