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민간위탁기관 선정 및 계약 체결

(고양)최종복 기자입력 : 2020-07-06 14:37

[사진=고양시제공]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수탁기관 선정위원회를 개최해 (재)한국중독연구재단을 수탁기관으로 최종 선정하고, 6일 민간위탁 계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는 알코올 중독관리 및 음주폐해예방사업 등 지역 특성에 맞는 알코올 중독관리 서비스를 실시해 지역주민의 건강을 증진시키고, 중독으로 인한 사회적 폐해를 예방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시에 따르면 지난 5월 27일부터  29일까지 1차 공고, 지난달 1일부터 10일까지 2차(재)공고를 통해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 위탁운영기관을 공개 모집하고 서류검토 등의 확인 절차를 거쳐 지난 달 25일 수탁기관 선정위원회 심사를 개최했다.

이번 수탁기관 선정을 위한 심사에는 중독 전문가 및 정신건강의학과전문의, 타 지역 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장, 시의원 등 12명의 심사위원을 구성했으며, 수탁기관 선정 심사를 통해 최종 (재)한국중독연구재단이 선정됐다.

수탁기관으로 선정된 (재)한국중독연구재단은 2020년 7월부터 2025년 6월까지 5년간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의 운영을 맡게 되며, △지역사회 중독자의 조기발견 체계구축, △중독자 대상 상담, 치료, 재활 및 사회복귀 지원사업, △중독자 가족지원 사업, △중독폐해 예방 및 교육사업, △중독 폐해 인식개선을 위한 홍보사업 등 지역특성에 맞는 중독관리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시는 지난 해 12월 ‘경기도형알코올중독관리사업’ 시범사업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민선7기 공약사항인 ‘주민 정신건강증진을 위한 전문센터 확대 운영’을 실천하고자 ‘고양시중독관리통합지원센터’를 설치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