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보안법 통과]EU도 중국의 결정에 "개탄스럽다"

최예지 기자입력 : 2020-06-30 22:19
EU, 중국에 "부정적인 결과 감수해야 한다" 경고

22일(현지시간) 벨기에 브뤼셀에서 샤를 미셸 유럽연합(EU) 정상회의 상임의장과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과 함께 중국 시진핑 국가주석, 리커창 총리와 화상 정상회담을 한 뒤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AP·연합뉴스]
 

미국과 유럽연합(EU) 등의 반대에도 중국이 30일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을 통과시킨 데 대해 EU가 이번 결정에 개탄을 금치 못한다고 밝혔다. 

이날 로이터에 따르면 샤를 미셸 EU 정상회의 상임의장은 "홍콩보안법은 홍콩의 고도의 자치를 심각하게 저해하고, 사법부 독립과 법치에 악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EU 집행위원장도 이와 관련해 국제 협력국과 가능한 대응 조치를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EU는 그간 중국이 홍콩보안법을 강행한다면 매우 부정적인 결과를 감수해야 할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다. 최근 유럽의회는 홍콩보안법이 적용될 경우 EU와 회원국들이 유엔 최고법정인 국제사법재판소(ICJ)에 제소하고 제재를 가하는 방안을 고려할 것을 촉구하기도 했다.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상무위원회는 지난 28일부터 홍콩보안법 초안 심의를 개시해 회의 마지막 날인 30일 오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홍콩보안법은 국가 분열, 국가정권 전복, 테러리즘 행위, 외국 세력과 결탁 등에 대한 처벌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번에 통과되면서 이르면 7월 1일부터 시행될 전망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