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2개 이상 화구 갖춘 인덕션 제품라인 확대

신수정 기자입력 : 2020-06-02 10:00
LG전자 디오스 전기레인지가 차별화된 인덕션 기술의 편리함을 인정받으며 인기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2일 LG전자는 차별화된 화력, 편의성, 안전성 바탕으로 인덕션 화구 2개 이상인 제품군을 지속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올 들어 LG 디오스 전기레인지를 구입한 고객 중 약 80%가 2개 이상의 인덕션 화구를 갖춘 제품으로 선택한 것에 따른 대응이다.

이들 제품의 판매량 비중은 불과 2년 전인 2018년 약 50%였던 것이 2019년엔 70% 수준까지 증가했고 올 들어서는 최근까지 약 80%에 달했다.

LG 디오스 인덕션은 ▲스마트 인버터 IH(Induction Heating) 코일의 설계를 최적화해 화력을 집중시키고 ▲단열재를 적용해 열을 차단하며 ▲코일을 보호하는 방식으로 제품 성능을 최대로 끌어올리는 ‘3중 고화력 부스터’ 기술을 사용해 화력과 에너지 효율을 동시에 향상시켰다. 단일 화구 기준으로 최대 3킬로와트(kW)의 고화력을 구현했다.

윤경석 LG전자 H&A사업본부 키친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디오스 전기레인지처럼 고객이 더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프리미엄 주방가전 시장을 지속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올 들어 LG 디오스 전기레인지를 구입한 고객 중 약 80%가 인덕션 화구(火口)가 2개 이상인 제품을 선택했다. 사진은 긁힘에 강한 미라듀어 글라스가 적용된 LG 디오스 3구 인덕션 전기레인지(모델명: BEF3MT)[사진=LG전자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