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19] 경기 군포시 38번째 확진자 발생 "재궁동 적성아파트 거주자"

장윤정 기자입력 : 2020-05-30 15:57
경기 군포시에서 38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군포시는 관내 재궁동 적성아파트에 거주하는 40세 여성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감염 경로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사진=연합뉴스]

A씨와 함께 거주하는 가족은 배우자와 자녀 3명, 시부모 2명 등 6명이다.

A씨는 지난 29일부터 발열, 근육통 등 의심 증상을 보였으며, 이날 양성 판정을 받아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시는 A씨의 가족 6명을 자가 격리 조치했으며, 검사가 진행 중이다.

시는 A씨의 자택 등 주변에 대해 방역소독을 할 예정이며, 역학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접촉자와 동선을 추후 공개할 방침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