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UNESCAP 지속가능발전 역량지원사업에 6년간 60억여원 지원

정혜인 기자입력 : 2020-05-27 11:19
제314차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서 의결…"UNESCAP 요청에 따른 것"
통일부는 27일 제314차 남북교류협력추진협의회(교추협)에서 ‘유엔 아시아·태평양 경제사회이사회(UNESCAP)의 지속가능발전 역량지원사업에 대한 남북협력기금 지원(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정부는 향후 6년간 남북협력기금 490만 달러(약 60억5395만원)를 UNESCAP의 북한에 대한 지속가능발전 역량 지원사업에 지원한다.

올해 1차연도 사업비는 72만 달러로, 매년 사업 계획에 따라 분할 지급할 예정이다. 이번 교추협은 지난 20일부터 26일까지 서면으로 진행됐다.

UNESCAP은 빈곤 종식, 환경 오염 등 보편적인 세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을 통한 회원국 역량을 강화하는 사업을 주관하고 있다.

통일부 측은 “UNESCAP가 북한 주민에게 국제 통계원칙, 통계 이용성 향상 등 프로그램 운영을 위해 남북협력기금 지원을 요청해왔다”며 “정부는 북한의 국제사회 편입과 향후 남북 간 하나의 시장 구현에 동 사업이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이를 지원하기로 의결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부는 UNESCAP과 긴밀하게 협력해 동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하고, 매년 연례보고서를 받아 기금 집행 투명성을 강화하는 등 사후관리를 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사진=UNESCAP 페이스북 캡처]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