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서 여학생 폭행 확산…경찰 수사

김한상 기자입력 : 2020-05-25 10:59
여학생이 또래 청소년들에게 구타당하는 영상이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 확산해 경찰이 수사 중이다.

25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해당 영상에 나오는 중학교 3학년 A(15)양이 경찰에 피해 내용을 신고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A양은 이달 18일 오후 광주 동구 한 공원에서 동급생 2명으로부터 지속적인 구타를 당했다고 진술했다.

사건은 가해자들이 폭행 장면을 촬영한 동영상을 SNS에 게재하면서 드러났다.

영상에는 가해자들이 바닥에 무릎을 꿇고 있는 A양의 따귀를 때리고 발로 차며 머리채를 잡아당기는 등 폭행 장면이 담겼다.

서부경찰은 폭행이 발생한 장소를 고려해 동부경찰서로 사건을 이첩했다.

경찰은 가해자로 지목된 2명을 불러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