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코로나19 이후 첫 영화 시상식 '제7회 들꽃 영화상'
다음
135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


지난 22일 서울 남산 문학의 집에서 제7회 들꽃영화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이후 치러지는 첫 영화 시상식으로 수상자를 포함한 참석 배우와 영화 관계자뿐 아니라 취재진 모두 발열 체크와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으며 필수 인력만 참여해 야외 시상식으로 진행했다.
 

'내가 사는 세상' 곽민규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내가 사는 세상' 김시은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김의성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이월' 조민경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판소리 복서' 엄태구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집 이야기' 강신일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아워 바디' 최희서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호흡' 김대건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염광호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김규리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노현희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벌새' 박지후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권해효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박명훈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앵커' 박수연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배우 차지현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달시 파켓 번역가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한편 '들꽃영화상'은 대한민국의 저예산·독립 영화의 업적을 기리기 위한 시상식이다. 미국인 영화평론가 달시 파켓이 제정한 한국 독립영화상으로 심사대상이 되는 작품은 순 제작비 10억원 미만의 극영화와 다큐멘터리다.

매년 봄에 열리지만 올해는 코로나19 여파로 일정이 미뤄졌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