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제맥주협회 “주류 규제개선 환영…적시에 돕는 조치”

조재형 기자입력 : 2020-05-21 15:02
“주류시장 크게 발전 할 것…소비자 위해 노력하겠다”

임재현 기획재정부 세제실장이 지난 19일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주류 규제개선방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수제맥주업계가 정부의 주류 규제개선 방안에 대해 환영의 입장을 밝혔다.

한국수제맥주협회는 21일 입장문을 통해 “기획재정부와 국세청에서 발표한 ‘주류 규제개선방안’을 적극 환영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이번 정부의 규제 완화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름에 빠져있던 주류업계를 적시에 돕는 조치라 평가한다”고 했다.

특히 협회는 “이번 규제개선 방안은 국내 수제맥주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국내 주류시장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며 “수제맥주업계는 정부의 규제개혁 노력에 발맞춰 소비자들에게 더 다가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아직 규제개선을 위해 남아있는 과정들이 많은 상황이지만 빠른 논의와 시행이 가능할 것이라 기대한다”며 “일부에서 우려하는 편법을 막을 보완 장치도 논의 과정에서 추가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기획재정부는 지난 19일 주류업체의 위탁제조(OEM)를 허용하는 ‘주류 규제개선방안’을 발표했다. 또 주류 신제품 출시 기간을 단축하는 등 규제 완화 정책도 내놨다. 오는 7월부터 배달음식과 함께 주류를 주문할 경우 음식값보다 적은 범위에서 주류 배달이 허용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