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카드 연체자는 긴급재난지원금 선불카드로 가능"

서대웅 기자입력 : 2020-05-11 15:38
카드대금을 연체해 신용카드가 정지됐다면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카드로 신청할 수 없다.

긴급재난지원금 신청 첫날인 11일 각 카드사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신청이 몰리고 있다. 일부 카드사 홈페이지가 오전 한때 일시적으로 접속 지연이 될 정도로 긴급재난지원금 카드 신청에 국민적 관심이 높다.

이번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은 신용·체크카드로 지원금을 받고자 하는 세대주를 대상으로 한다. 이는 신청인이 신용·체크카드를 보유해야 하고, 해당 카드가 유효해야 한다는 의미다.

신용카드의 경우 대금을 연체해 사용이 정지됐다면 해당 카드로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을 할 수 없다. 단, 선불카드나 지역사랑상품권으로도 긴급재난지원금을 받을 수 있으므로 연체된 세대주는 이 방법으로 지원금을 수령하면 된다. 선불카드와 지역사랑상품권의 온·오프라인 신청은 18일부터다.

한 카드사 관계자는 "연체 회원은 신청이 안 된다"며 "지자체에서 선불카드로 받으라고 안내하고 있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