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온라인 개학 지원... 전국 8개 미디어센터 시설·장비 활용

정명섭 기자입력 : 2020-04-07 16:45
방송통신위원회는 전국 8개 시청자미디어센터의 미디어교육 시설·장비·인력 등을 활용해 전국 학교의 온라인 개학을 지원하겠다고 7일 밝혔다.

시청자미디어센터와 미디어나눔버스의 미디어 제작 설비를 활용해 교사 대상 온라인강의 기술교육과 교사의 온라인 수업용 콘텐츠를 제작한다.

방통위는 각 시·도 교육청과의 협의를 통해 △도서·벽지학교 등에 찾아가는 온라인강의 기술교육 △센터 내에서 실시하는 온라인강의 기술교육 △온라인강의 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해 원격수업을 진행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코로나19라는 국가적인 재난 상황에서 온라인 개학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스튜디오 및 각종 방송 기자재 등 미디어교육과 관련된 종합 인프라를 보유한 전국 8개 시청자미디어센터를 통해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국 시청자미디어센터 현황[사진=방송통신위원회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