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재 의원, 한국경제당 비례 1번…“따뜻한 엄마 리더십 가져”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3-27 20:37
기독자유통일당에 입당했다가 4·15 총선 비례대표 공천을 받지 못한 이은재 의원이 한국경제당에 입당해 비례대표 후보 순번 1번을 받았다.

한국경제당은 27일 “일부 구설수가 있기는 하지만 누구보다 가슴이 따뜻한 엄마 리더십을 갖고 있다”며 “누구보다 보수의 가치를 잘 이해하고 있고 뛰어난 전투력을 지녀 삼고초려 끝에 모셨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 소속이던 이 의원은 자신의 지역구인 서울 강남병에서 컷오프(공천배제)되자 지난 23일 탈당해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목사가 이끄는 기독자유통일당에 입당했다.

하지만 이 의원은 과거 불자(佛子)를 자처했다는 논란이 불거지면서 비례대표 공천에서 탈락했고, 이날 한국경제당에 입당했다.

한편 한국경제당은 비례대표 2번에 방형린 전 IBK캐피탈 감사위원회 상근감사위원을, 3번에 천은미 이대목동병원 호흡기내과 교수, 4번에 최종호 당 사무총장, 5번에 전진영 전 부산시의원 등 비례대표 후보를 확정했다.
 

자유한국당 이은재 의원이 10일 오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불참한 채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1.10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