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캠프 3월 디데이, 헬스앤메디슨 우승

신보훈 기자입력 : 2020-03-27 09:51

[3월 디데이에 참여한 스타트업과 심사역.(사진=디캠프)]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는 26일 개최한 디데이에서 헬스앤메디슨이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 디데이에는 112개 기업이 지원했고, 22대 1의 경쟁률을 뚫고 5개 기업이 출전 무대에 올랐다.

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 거리 유지 두기가 필요한 상황을 염두해 발표와 IR은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발표자가 근무지에서 웹캠으로 발표하면 온라인에 동시 접속해 있는 심사위원이 이를 듣고 평가하는 방식이다. 디캠프는 모든 과정은 유튜브 채널과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실시간으로 중계했다.

이날 심사와 멘토링은 강동민 뮤렉스파트너스 부사장, 고병철 라이트하우스컴바인인베스트 대표, 송은강 캡스톤파트너스 대표, 임정민 500스타트업 대표,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 홍종철 인포뱅크 전무 이사가 맡았다.

디캠프상은 헬스앤메디슨이 차지했다. 이 업체는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과거에는 동물병원과 반려동물 환자 의료 정보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 EMR(전자의무기록) 시스템을 개발한 펫테크 스타트업이다. 각 병원이 개별적으로 보관하는 데이터가 표준화돼 있지 않고, 반려동물과 동물병원 간의 진료 기록 연동이 안 된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동물병원 차세대 전자 차트 시스템를 개발했다. 이를 사용하면 1·2차 병원이 반려동물의 의료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고, 보호자도 반려동물의 의료 정보를 열람할 수 있다.

김홍일 디캠프 센터장은 “코로나19 때문에 우리의 일상에 큰 변화가 생겼는데 디데이도 오프라인 참여에서 온라인 대면 방식으로 계속 진화하고 있다”며 “디캠프도 새로운 변화와 도전을 계속하면서, 실수와 교훈을 동시에 경험한다. 앞으로도 디데이에 참여하는 기업이 디캠프에서 많은 격려와 응원을 받는 축제의 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