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업계 최초로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선보여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3-26 14:39
KB국민카드 비회원도 만 19세 이상이면 신청가능
KB국민카드가 다음 달부터 카드업계 최초로 아이폰, 아이패드 등 애플(Apple) 제품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리스 금융 서비스를 선보인다.

KB국민카드는 26일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 6개사와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KB국민카드와 갈라인터내셔날(프리스비)·피치밸리(월리스)·비욘드테크(KMUG)·에이샵·넵튠코리아·대화컴퓨터 등 6개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는 애플 제품 구매 고객에 대한 리스 금융 제공 프로그램과 다양한 공동 마케팅을 추진한다.

이 서비스는 KB국민카드 회원 여부에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휴대폰 본인 인증을 통해 부여된 고객별 한도 범위 내에서 서류 제출과 담보 설정 없이 이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 인터넷·모바일 등 온라인 채널 또는 리셀러 매장 내 비치된 큐알(QR) 코드를 통해 리스 희망 제품을 선택하고 리스 기간, 선납금 등 각종 부대 조건도 자유롭게 조정해 약정할 수 있다.

고객이 애플 제품 선택 후 리스 금융 약정을 체결하면 KB국민카드는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사로부터 해당 제품을 구매해 고객에게 인도하고 고객은 매월 사용료(리스료)를 분할 상환하게 된다.

‘인수형’ 상품은 고객이 원리금 균등방식으로 리스료 납부 후 만기 시점에 해당 제품을 인수하고, ‘반납형’의 경우 잔존가치를 제외한 금액을 원리금균등방식으로 상환 후 리스 만기 시 반납한다.

특히 ‘반납형’ 상품은 국내 최초로 애플 제품에 대해 잔존가치를 보장함으로써 고객의 월 납입액 부담을 줄였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은 금융과 쇼핑이 결합된 신개념의 금융 서비스에 대해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들과 논의를 시작한 지 1년 여 만에 맺은 첫 번째 결실”이라며 “리스 금융 대상 상품을 확대하는 등 수익 다각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26일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에서 열린 '애플 제품 리스 금융 서비스를 위한 업무 협약식' 후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가운데)이 협약식에 참가한 애플 리셀러 대표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황규명 갈라인터내셔널 대표이사,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 홍철환 대화컴퓨터 대표이사. [사진=KB국민카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