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증권사 대상 RP 매입 결정

윤동 기자입력 : 2020-03-23 15:34
한국증권금융 등 5개 비은행기관 대상
한국은행은 증권사 등 비은행기관을 대상으로 오는 24일부터 환매조건부채권(RP) 매입을 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대상 기관은 한국증권금융 등 5개 비은행기관이다. 한은은 오는 24일 14일물, 28일물 RP 매입을 할 예정이다.

한은은 유동성 공급 채널을 확충하기 위해 현행 5개사인 RP 대상 비은행기관을 통화안정증권 대상 증권사 및 국고채전문딜러(PD)로 선정된 증권사 등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은은 또 RP 대상 증권도 현행 국채, 정부보증채, 한국주택금융공사 주택저당증권(MBS), 은행채에서 추가로 일부 공기업 특수채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한은 관계자는 "대출담보증권도 은행채 및 일부 공기업 특수채까지 확대할 예정"이라며 "RP 대상기관 확대 등은 조만간 금통위가 논의해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