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LG생건, 네이처컬렉션·더페이스샵 가맹점 월세 50% 지원

서민지 기자입력 : 2020-03-10 08:23

[사진=LG생활건강 제공]

LG생활건강이 10일 코로나19로 사업이 위축되어 월세지급의 부담을 느끼는 화장품 가맹점주들을 위해 이달 월세의 50%를 회사에서 지원하기로 했다.

LG생활건강에서 운영 중인 화장품 가맹점은 네이처컬렉션, 더페이스샵 등 약 500개다.

가뜩이나 로드숍 업계의 성장 정체로 힘든 더페이스샵이 이달 들어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자들의 외출 감소로 매출 위축을 겪자 지원에 나선 것이다. 네이처컬렉션은 LG생활건강의 다양한 브랜드를 모은 편집숍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