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홍기준 측 "깊이 반성 중…물의 일으켜 죄송"

최송희 기자입력 : 2020-03-09 08:46
배우 홍기준이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된 가운데 소속사 측이 공식입장을 밝혔다.

9일 홍기준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홍기준이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된 것이 사실이다. 현재 깊이 반성 중이며 새벽에 귀가해서 조사를 기다리고 있다.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전했다.
 

[사진=사람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어 "소속사 차원에서도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홍기준은 지난 7일 오후 11시 20분께 서울 송파구 마천사거리 인근 도로에서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홍기준은 차를 세워둔 채 잠이 들어 있었고, 음주 측정 결과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취소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홍기준은 영화 '범죄도시'와 최근 종영한 드라마 '스토브리그'를 통해 대중에게 얼굴을 알린 바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