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K 영상 촬영, 1억 화소' 새로운 10년 열 갤럭시S20 공개…20일부터 사전예약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2-12 09:14

[사진=삼성전자 유튜브]


삼성전자가 2020년을 이끌 첫 플래그십(주력 상품) 스마트폰으로 역대 가장 강력한 카메라 성능을 자랑하는 '갤럭시 S20'을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11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팰리스 오브 파인 아트에서 '삼성 갤럭시 언팩 2020'를 열고, '갤럭시 S20'를 공개했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은 "앞으로의 새로운 10년은 사람들이 소통하고 세상을 경험하는 방식이 완전히 변화할 것" 이라며, "갤럭시 S20는 최신 5G 이동통신과 초고화소 이미지 센서의 AI카메라를 탑재해 사진과 동영상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공유하며, 소통할 수 있게 해 줄 것"이라고 말했다.

갤럭시 S20는 새로운 스마트폰을 구매할 때 가장 중요하게 고려되는 카메라 기능을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근본부터 혁신해 사진과 영상으로 일상을 기록하고 공유하는 사용자들에게 최상의 선택권을 제공한다.

역대 최대 크기의 이미지 센서를 탑재하고 AI를 접목해 어떤 환경에서도 누구나 쉽게 선명한 사진과 영상을 촬영해 공유할 수 있다.

갤럭시 S20는 세 가지 버전으로 출시된다. '갤럭시 S20 울트라'는 1억800만 화소, '갤럭시 S20+'와 갤럭시 S20는 6400만 화소의 고화소 카메라를 탑재해 사용자가 보고 있는 장면의 모든 디테일을 촬영할 수 있다.

갤럭시 S20 울트라는 저조도 환경에서 9개의 픽셀을 하나의 픽셀로 병합해 더 많은 빛을 받아들일 수 있는 노나 비닝(nona-binning) 기술을 지원해 어두운 밤에도 놀라운 선명도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갤럭시 S20는 멀리 있는 피사체도 또렷하게 촬영할 수 있는 '스페이스 줌(Space Zoom)' 기능도 제공한다.

하이브리드 광학 줌을 통해 갤럭시 S20+와 갤럭시 S20는 최대 3배까지, 혁신적인 폴디드 렌즈를 탑재한 갤럭시 S20 울트라는 최대 10배까지 화질의 손상 없이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여기에 AI 기반의 슈퍼 레졸루션 줌 기능을 결합해 갤럭시 S20 울트라는 최대 100배 줌, 갤럭시 S20+와 갤럭시 S20는 최대 30배까지 줌 촬영이 가능하다.

갤럭시 S20는 전문가 수준의 동영상 촬영도 지원한다.

갤럭시 S20는 8K 영상 촬영을 지원해 사용자는 모든 디테일과 생생한 색상을 영상으로 기록하고, 삼성 QLED 8K에서 바로 감상할 수 있다.

국내는 오는 20일부터 사전 판매하며, 다음달 6일 출시한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