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단의 벽 허문다”…대학생통일토론대회 개최

윤상민 기자입력 : 2019-11-20 14:52
대학생 주최 전국규모 토론대회로 23일 숙명여대에서 열려 통일에 대한 관심 제고와 대학생 토론문화 활성화에 기여 23일, 제7회 2030대학생통일토론대회 개최
전국 대학생이 주최하는 통일 토론대회가 열린다.

올해 베를린 장벽 붕괴 30주년을 맞아 분단의 벽을 허물고 통일에 대한 담론을 확대하고자 대학생들이 참여하는 ‘제7회 2030대학생통일토론대회’를 오는 23일 개최한다.

한국대학생토론연합, 태평양시대위원회, 숙명여대 교양교육연구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통일과나눔이 후원하는 이번 토론대회는 대학생들이 주체적으로 주최하고 참여하는 전국 규모의 유일한 토론대회다.
 

[사진=숙명여대]

공동 주최 기관인 한국대학생토론연합은 총 11개 대학교의 중앙토론동아리가 소속돼 있으며 약 400여 명의 학생들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예선 대회를 거쳐 선발된 32개팀은 ‘지방자치단체 차원의 남북교류는 경색된 남북관계의 돌파구이다’, ‘서해경제공동특구는 한반도 경제권의 중추가 될 수 있다’라는 논제로 이번 본선 대회를 치를 예정이다.

수상팀은 선발 과정을 거쳐 2020년 2월, 7박 9일간 진행되는 독일단기 연수에 참여한다. 후원기관인 통일과나눔은 글로벌 시대의 통일의 의미를 찾고, 통일의 주인공이 될 다음 세대를 육성하고 지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해오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2020 환러춘제 한중우호음악회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