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승진♥김화영 키 차는?

이소라 기자입력 : 2019-11-20 00:00
전 국가대표 농구선수 하승진의 키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맛'에는 하승진과 그의 아내 김화영 씨가 출연했다.

하승진은 1985년생으로 올해 35세다.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과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등에서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하승진은 지난 2012년 2살 연하의 비연예인 김화영 씨와 결혼했다. 김 씨는 현재 피부관리숍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승진은 221㎝의 장신으로도 유명하다. 하승진의 누나 역시 202㎝ 장신으로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에서 국가대표로 활약했다.

하승진과 김화영 씨의 키 차는 무려 50㎝가 넘는다. 김 씨는 170㎝로 국내 여성 중 장신에 속한다. 김 씨는 방송에서 장신임에도 불구하고, 하승진과 비교해 매우 작아보인다고 하소연하기도 했다.
 

[사진=하승진 인스타그램]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