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현장] 주광덕 "윤석열 변한것 있나?"…윤석열 "정무감각이 없는 건 같아"

박성준 기자입력 : 2019-10-17 17:04
17일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윤석열 검찰총장에게 변화가 있느냐는 질문에 윤 총장은 "정무감각이 없는 것은 예나 지금이나 같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주 의원은 윤 총장에게 입장과 철학의 변화에 관해 질문을 이어갔다. 윤 총장은 첫 질문에서 정무감각이 없는 것이 같다며 다소 유하게 대답하며 같은 취지의 질문에 같은 형태의 답을 내놨다.

주 의원은 윤 총장을 향해 "정무감각이 없이 검사로서 동일한 원칙 동일한 기준과 잣대를 가지고 증거와 진실을 쫓아서 수사했다고 자부하죠"라고 질문하자 윤 총장은 "그러기 위해서 노력은 했다"고 답했다.

또 주 의원은 "제가 보기에도 윤석열 총장은 검사때나 서울중앙지검장 때나 지금까지 변하거나 달라진게 전혀 없다고 생각한다"라며 "한결같아 보입니다. 지금 조국사태와 관련된 사건은 국민적 관심이 큰 공적인 사안이고 진상이 규명되는게 바람직하죠"라고 질의했다. 이에 윤 총장은 "저희들은 그런 마음으로 수사를 하고 있습니다"고 강조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왼쪽)과 주광덕 자유한국당 의원이 17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를 마치고 승강기로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