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욱 전 KT 사장, 세계적 여행자단체 TCC 지부장 취임

윤경진 기자입력 : 2019-10-15 11:19
KT는 이해욱 전 한국통신(현 KT) 사장이 세계적 여행자단체 TCC(Travelers' Century Club 한국지부장으로 선임됐다고 15일 밝혔다. 아시아 최초 지부도 이날 한국에 설립됐다.

TCC는 1954년 미국 LA에서 설립됐으며, 100개국 이상 방문한 여행자만 회원으로 승인하는 등 엄격한 가입 자격으로 유명하다.
 

이해욱 전 KT(한국통신) 사장 [사진=KT]

이 지부장은 체신부 차관과 한국통신 사장을 역임하고 현직 시절부터 현재까지 총 264개국을 방문했다. 한국기록원은 지난 2016년 이 지부장을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이 외국을 방문한 여행자로 공식 인정했다.

이 지부장은 ‘세계는 한 권의 책’(2011년), ‘이해욱 할아버지의 지구별 이야기’(2013년)를 저술하며 여행과 관련한 활발한 대외 활동을 펼쳐왔으며, 작년 TCC 본회에 가입해 플래티넘 회원으로 예우받고 있다.

이 지부장은 "우리나라는 작년에만 2900만명에 달하는 국민이 해외를 찾아가는 등 여행이 매우 활성화돼 있으며, 총인구 대비 출국률이 50%로 세계 1위"라며 "이번 TCC 지부 설립으로 세계적인 여행 전문가들과 교류를 강화해 해외여행의 품질을 크게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재 TCC는 전 세계에 총 1400명 회원을 보유하고 있으며, 이 중 21명은 한국인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