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산업 임직원, 가을 맞이 맑음나눔 사회공헌 활동

노경조 기자입력 : 2019-09-23 13:22

대림산업 이명한 토목사업본부장(가운데)과 대림산업 직원들이 남산 소나무숲에서 유해식물 제거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대림산업]


대림산업은 가을을 맞아 지난 21일 서울 남산에서 '맑음나눔'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활동에는 이명한 토목사업본부장을 비롯한 대림산업 임직원과 가족 200여명이 참여했다.

맑음나눔 활동은 대림산업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환경정화 사회공헌 활동이다. 본사 임직원과 가족들은 매년 분기에 한번씩 남산 가꾸기 활동을, 전국 곳곳에 위치한 현장 직원들도 인근의 산과 하천, 거리를 찾아 정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날 참여자들은 남산 야외식물원을 찾아 유해식물 제거 활동을 실시했다. 식물원에 식재돼 있는 팔도 소나무 단지 주변 자생식물의 생장을 방해하는 서양등골나물, 환삼덩굴, 칡덩굴 등의 넝쿨식물과 잡목 등을 제거했다.

또 함께한 자녀들을 위해 숲 해설가와 함께하는 남산 숲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