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부고속도로 시외버스 빗길 추락사고로 1명 사망·18명 부상

이보미 기자입력 : 2019-09-22 21:05

[22일 오후 15시 55분께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동대구분기점 대구~부산고속도로 진출입로에서 시외버스 1대가 빗길에 미끄러져 도로 옆 비탈아래로 추락해 있다. 이 사고로 1명이 숨졌으며 다수의 부상자가 발생해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진=연합뉴스]]

22일 오후 3시 55분께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동대구분기점 진출입로에서 포항을 출발해 동대구로 가던 시외버스 1대가 빗길에 미끄러져 가드레일을 받고 도로 옆 10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승객 1명이 숨졌고 18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사고 당시 버스에는 운전자를 포함해 20명이 타고 있었으며 사고 후 18명은 스스로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차량 23대와 인원 75명을 동원해 현장에서 구조와 사고 수습작업을 벌였다.

사고로 주변 일대는 1km 가까이 정체하는 등 2시간 넘게 극심한 교통혼잡을 빚었다.

경찰은 운전자가 음주운전을 한 것은 아닌 것으로 보고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