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기용, 11월 마닐라 팬미팅 개최…대세 행보 잇는다

최송희 기자입력 : 2019-09-20 15:02
배우 장기용이 필리핀에서 팬미팅을 개최한다.

장기용은 오는 11월 17일 ‘2019 장기용 팬미팅 '필모그래피' 인 마닐라(2019 JANG KI YONG 1ST FAN MEETING 'FILMOGRAPHY' in MANILA)’를 열고 팬들과 만난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올 1월부터 아시아 각국 팬들을 만나고 있는 장기용은 9월 방콕에 이어 11월 마닐라 팬미팅까지 확정지으며 ‘한류 대세’ 다운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그가 출연했던 ‘고백부부’를 비롯한 작품들이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터라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

장기용은 최근 300만 관객을 동원하며 인기몰이 중인 영화 ‘나쁜녀석들: 더 무비’ 홍보로 국내 관객들과 활발한 만남을 갖고 있다. 바쁜 홍보 일정 중에도 팬미팅을 위해 이벤트 및 무대를 정성스레 준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번 팬미팅에서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된 장기용의 스윗함과 ‘팬 바보’ 면모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2019 장기용 팬미팅 '필모그래피' 인 마닐라’는 오는 10월 5일(토)부터 구매 가능하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