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확진...경기 파주서 첫 발생

이경태 기자입력 : 2019-09-17 07:44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국내에서 첫 확진 판정을 받았다.

17일 오전 6시 30분께 경기파주 돼지농장에서 아프라카돼지열병 발생농가가 확인됐다. 

이날 오전 9시 이재욱 농식품부 차관이 관련 내용에 대해 브리핑할 예정이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이 17일 경기 파주 한 돼지농가에서 확진 판정됐다. [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