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특징주] 정계 복귀설에 '홍정욱 테마주' 주목

김승현 기자입력 : 2019-09-10 17:22

[사진=Pixabay]

[데일리동방] 홍정욱 전 한나라당 의원의 정계 복귀설에  KNN이 10일 장중 상한가까지 오르며 급등했다.

1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KNN은 전 거래일보다 16.35% 오른 1530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 한때는 상한가이자 52주 신고가인 1705원까지 상승했다.

홍정욱 전 의원의 누나 홍성아씨가 KNN이 지분 50%를 가진 부산글로벌빌리지의 공동 대표인 것으로 알려지면서 KNN은 시장에서 '홍정욱 테마주'로 거론되고 있다. 그러나 두 사람 모두 KNN이나 부산글로벌빌리지와 지분 관계는 없다.

또 벽산(19.49%), 휘닉스소재(11.89%) 등도 홍 전 의원과 친인척 또는 혼맥 관계로 연결된다는 이유로 테마주로 엮여 큰 폭으로 올랐다.

앞서 홍정욱 전 의원은 전날 페이스북에 "매일 정쟁으로 시작해 정쟁으로 끝나는 현실을 보며 대체 소는 누가 키우고 있는지 진심으로 걱정된다"고 현 정국에 대한 의견을 밝혀 정계 복귀를 고심하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제기됐다.  한편, 홍정욱 전 의원은 지난 5월 자신이 회장으로 있던 미디어그룹 헤럴드 지분을 중흥그룹에 매각한 바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