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외무상 "韓 지소미아 파기, 극히 유감"

최예지 기자입력 : 2019-08-22 22:39
日, 한밤중 한국 대사 초치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이 22일 한국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종료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다고 NHK가 보도했다. 

고노 외무상은 이날 밤 9시 30분께 남관표 주일 한국대사를 초치했다. 그러면서 그는 "나는 한국 정부가 협정을 종료하는 결정을 내린 것은 현재 지역의 안보 환경에 대한 완전한 오판이고 그것이 매우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이날 일본 언론들은 한국 정부의 지소미아 파기 소식을 속보로 전했다. 일본 언론들은 한국이 지소미아 파기를 결정한 이유가 무엇이냐며 놀라움을 내비치기도 했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 [사진=EPA·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