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내년 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등 4.7조 투자"

이경태 기자입력 : 2019-08-21 08:57
홍남기 부총리, 21일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혁신성장전략회의 주재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21일 "내년에 혁신성장이 다른 분야로 연쇄적으로 확산되도록 4조7000억원을 전략적으로 투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전 여의도 수출입은행에서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혁신성장전략회의에서 "내년에 데이터,·네트워크(5G)·인공지능(AI) 등 'DNA' 분야에 1조7000억원, 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등 3대 분야에 3조원 등 모두 4조7000억원을 투자할 것"이라고 전했다.

1단계로 혁신의 중심인 데이터·네트워크·AI 등 'DNA' 분야 핵심인프라에 투자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2단계로 3대 신산업인 시스템반도체·바이오헬스·미래차 분야에 대한 재정투자를 통해 전 산업으로 혁신을 확산할 계획이다.

시스템반도체 전주기 연구개발과 테스트베드 구축, 의료데이터 중심병원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사업 등과 함께 미래차 기술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수소차·전기차용 배터리 기술개발 등 다른 산업으로 혁신을 확산할 수 있는 사업도 신규 추진된다.

홍 부총리는 또 "2023년까지 AI 등 분야에 대한 혁신인재를 20만명가량 육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에 발맞춰 혁신융합 산업기술과 프로그램 개발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는 만큼 혁신인재가 국가 경쟁력의 원천이라고 보고 있기 때문이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1일 여의도 한국수출입은행에서 열린 ‘제22차 경제활력대책회의 겸 제3차 혁신성장 전략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