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베트남 진출기업 대상 '통상정책 해외설명회' 개최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7-16 06:33
호치민 주재 섬유, 신발기업 등 관계자 100여명 참석
산업통상자원부는 16일 베트남 호치민 롯데 레전드 호텔에서 베트남 진출기업 및 현지기업 관계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2019년 통상정책 해외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미중 무역분쟁 등으로 대외적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 베트남의 통상환경 이슈를 진단하고 자유무역협정(FTA) 네트워크를 활용한 수출 진흥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베트남은 신(新)남방정책의 가장 중요한 파트너이자 한국의 4대 교역국으로 이중 호치민은 1인당 국내총생산(GDP)이 가장 높은 소비문화 중심의 경제도시다. 섬유·신발 등 연관산업이 발달해 외국기업 투자처로 각광받고 있으며 많은 한국 기업들이 진출해 있는 지역이다.

현재 베트남은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발효 및 베트남-유럽연합(EU) FTA 서명 등 적극적인 FTA 네트워크 확대 정책을 펼치고 있다.

이번 설명회에선 한국의 통상 전문가와 베트남 현지 전문가가 현재 베트남의 FTA 네트워크 관련 정보를 제공한다.

또 베트남 현지 교역·투자환경과 관련해 코트라 차원의 현지기업 지원방안과 베트남의 외국기업 투자지원제도, 관세인하 및 원산지 누적기준 등에 대한 베트남 FTA 활용 방안 등도 소개할 예정이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