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호 민주당 의원, 국회 복귀…'휴식기' 마치고 의정활동 재개

박은주 기자입력 : 2019-07-07 15:44
정재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휴식기'를 끝내고 최근 국회에 복귀해 본격적인 의정활동을 재개했다. 

7일 정가에 따르면 정 의원은 최근 국회 의원회관으로 출근했으며, 지난 3일에는 14개월 여 만에 여신전문금융업법 개정안, 지하수법 개정안 등 2건의 법안을 대표 발의해 국회 복귀를 알렸다.

이 중 특히 여신전문금융업법 개정안은 더 많은 국민의 금융 편의를 위해 신용카드 수수료 감면 범위를 확대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지하수법 개정안도 도심 지역 싱크홀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지하수 개발업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는 내용으로 정 의원 지역구(경기 고양을) 주민 복지와 무관치 않다.

정 의원은 이밖에 '덕양시 프로젝트'라는 이름으로 주민 민원 해결을 위한 활동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지난해 국회 정무위원회 여당 간사로 인터넷은행 특례법 논의를 주도했던 정 의원은 극심한스트레스에 시달리던 끝에 건강상의 이유 등으로 잠시 활동을 중단하고 휴식기를 가져왔다.

금융 전문가인 정 의원의 빈자리는 회계사 출신인 같은 당 유동수 의원이 대신해왔다.
 

정재호 국회 정무위 더불어민주당 의원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