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디다스, 해양환경보호 러닝이벤트…220만명 동참

서민지 기자입력 : 2019-06-25 09:06
‘런포더오션’ 기부 챌린지 지구 315바퀴, 150만달러 기부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가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진행한 해양 환경 보호 활동에 동참하는 ‘런포더오션(Run for the Oceans)’ 캠페인에 전세계 러너 및 일반 참가자 약 220만여명이 동참했다고 25일 밝혔다.

아디다스 ‘런포더오션’은 해양환경보호단체 팔리포더오션(Parley for the Oceans)과 함께 스포츠를 통해 바다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해양 환경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개선 하는 캠페인이다.

아디다스 ‘런포더오션(Run for the Oceans)’ 캠페인. [사진=아디다스 제공]

이번 ‘런포더오션’의 기부 챌린지는 9일간 아디다스 스포츠 앱 ‘런타스틱’을 통해 달리는 거리를 GPS로 측정, 1km당 1달러(최대 150만달러)가 기부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전세계적으로 진행하는 글로벌 프로젝트로 캠페인 기간 동안 전세계 러너 및 일반 참가자 약 220만명이 참여, 총 1262만8848㎞를 달렸다. 이는 지구를 약315바퀴 가량 달린 거리다. 국내에서는 6500여명이 함께 달려 누적 거리 약 4만5000㎞ 라는 놀라운 기록을 달성했다.

아디다스는 목표한 누적 거리를 달성해, 150만 달러를 팔리포더오션 재단이 운영하는 해양 환경 보호 교육을 위한 팔리오션스쿨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개도국 어린아이들을 대상으로 하는 해양 생태계 보호를 위한 지식과 기술 교육을 위해 사용될 계획이다.

한편, 아디다스는 런포더오션 캠페인 기간 동안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했다. 지난 8일에는 성인 러너부터 어린이들까지 약 1000명을 모집해 양재 THE K 호텔을 거점으로 양재시민의숲과 양재천 일대를 달리는 코스의 ‘런포더오션 서울’ 행사를 진행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