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 아이들도 체험 가능한 실내 스카이다이빙, 가격은?

서호원 기자입력 : 2019-05-24 21:00

실내 스카이다이빙장.[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화면 캡처]


실내에서 스카이다이빙을 즐길 수 있는 곳이 화제다. 무엇보다 어린 아이들도 체험이 가능하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남아공 친구들의 한국 여행기가 그려졌다.

3인방은 실내에 위치한 스카이다이빙장에 도착했다. 안전 교육을 들은 후 스카이다이빙에 나선 이들은 생각했던 것보다 난이도가 높은 것에 두려움을 토로했다.

그러나 걱정도 곧 즐거움이 됐다. 센 바람에 몸을 맞기자 자유로운 기분을 만끽하게 된 것이다. 이에 이들이 찾은 용인에 위치한 한 실내 스카이다이빙장에 대한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

용인 체험장의 경우 점프슈트, 헬멧, 고글, 귀마개 등을 제공해주고 약 2분간 체험할 수 있다. 가격은 패키지로 평일 주간 6만6000원, 야간 및 주말 7만6000원이다.

일반적인 스카이다이빙은 고도 4000미터에서 떨어지게 되지만, 이는 비행기나 낙하산을 펼치지 않아도 된다. 때문에 굳이 값비싼 비용을 들이지 않아도 된다는 강점이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